국가 별 내역 (kep/$2015p)

세계

-2.8%

2018년 유럽의 에너지 효율 향상.

2018년 에너지 집약도 향상은 둔화되었으며 하락폭은 1.3%에 그쳤습니다

전 세계 에너지 집약도(GPD 단위당 총 에너지 소비량)는 2018년 1.3% 감소했는데, 이는 과거 추세(2000-2017년 동안 연평균 1.6% 감소)에 약간 못 미치는 수준입니다.
에너지 집약도 수준 및 추세(Energy intensity levels and trends)는 경제구조와 에너지 효율 성과의 차이점을 생각하면 전 세계 지역별로 매우 다릅니다.
에너지 집약 산업을 중점으로 하는 에너지 효율 정책에 힘입어 중국의 에너지 집약도는 2000-2018년 동안 약 40% 향상했으며, 지난 해는 2.7% 향상했습니다.
시간이 지날수록 중국이 에너지 집약도가 매우 높은 산업에 대응하면서 에너지 집약도 감소 타깃을 개발 및 적용하고 있어 에너지 효율 서비스에 대한 수요가 커졌습니다.
미국의 2018년 에너지 집약도는 1990-2017년 연간 1.9% 감소한 추세와 비교했을 때 0.6% 올랐습니다.
전 세계에서 에너지 집약도가 가장 낮은 유럽연합의 에너지 효율은 계속 향상하고 있습니다. 2000-2017년 연간 1.8% 감소율보다 효율 향상(2018년 감소율 3.1%)이 높습니다. 이는 기상조건(포근한 겨울)에 따른 것입니다
독립국가연합(CIS) 지역의 에너지 집약도는 2000년 이래 연간 2.7%씩 계속 감소하고 있으나, 여전히 전 세계에서 가장 높은 비율을 보이고 있습니다(전 세계 평균보다 75% 높음).
CIS, 중동, 중국 및 기타 아시아 개발도상국가에서 관찰되는 높은 에너지 집약도는 이들 지역을 지배하는 에너지 집약 산업, 상품 수출기반경제와 에너지 효율을 장려하지 않는 낮은 에너지 가격으로 설명됩니다.

세계 에너지 동향, 2019 년판

Enerdata는 G20 국가들의 2018 년 데이터 바탕으로 세계 에너지 시장의 동향을 분석합니다.

간행물 다운로드

Global Energy & CO2 Data

에너지 공급, 수요, 가격, 온실가스 배출에 관한 종합적인 최신 데이터베이스에 접근 가능(189개국).

무료 트라이얼

25
May

China failed to meet its energy efficiency target for 2019

According to the National Development and Reform Commission (NDRC), China energy intensity, which measures the amount of energy needed to generate one unit of GDP, decreased by 2.6% in 2019, which was lower than the Chinese government target of 3% cut. The country felt short of its energy efficiency goals in 2019 due to the fast growth in the economic sector of steel, building materials, non-ferrous metals, chemicals, and the services. However, the NDRC also announced that the country carbon intensity (the amount of carbon dioxide emissions per unit of GDP) decreased by 4.1% against a target of 3.6%. 

15
May

South Korea's ETS emissions dipped by 2% in 2019

Emissions under the South Korean emission trading scheme (ETS) have decreased by 2% in 2019 to 589 MtCO2, representing the first drop since the ETS entered into operations in 2015. Emissions have been driven down by the power sector (-8.6%) to 245 Mt due to temporary shutdowns of coal-fired power plants combined with a shift from coal to LNG. Conversely, emissions from the steel sector grew by 7.1% to 113 Mt fostered by higher production.

07
May

US energy-related CO2 emissions decreased by 2.8% in 2019

According to the US Energy Information Administration (EIA), US energy-related CO2 emissions decreased by 2.8% in 2019, to 5,130 MtCO2, i.e. 15% below their 2007 peak of 6,003 MtCO2 and offsetting a 2.9% surge in 2018 that was due to increased energy consumption (warmer weather spurred air conditioning demand). In 2019, energy-related emissions fell faster than energy consumption (-0.9%) and the CO2 intensity (CO2 emissions per unit of GDP) improved noticeably, in a context of economic growth (+2.3% of GDP). Most of the decrease in CO2 emissions occurred in the power sector (-8.2% in 2019, i.e. -145 MtCO2), as renewable power generation continued to rise and to reduce coal consumption: CO2 emissions from coal fell by 14.6%, while CO2 emissions from the use of natural gas increased by 3.3% (limited increase in gas-fired power generation).

06
May

GHG emissions under the EU ETS scheme fell by 8.7% in 2019

According to the European Commission, greenhouse gas (GHG) emissions covered by the EU Emissions Trading System (EU ETS) declined by 8.7% in 2019. GHG emissions from stationary installations fell by 9% to 1.527 GtCO2eq, despite a growing EU economy (+1.5% of GDP). GHG emissions contracted by 15% in the power sector, in line with the substitution of coal-fired power generation with renewable and gas-fired generation, and they dipped by 2% in industry, including in energy-intensive branches such as iron and steel, cement, refineries and chemicals. Meanwhile, GHG emissions from aviation rose by 1% to to 68.14 GtCO2eq; the aviation sector benefited from 31.3 million free allowances, covering 46% of their emissions, while 54% had to be acquired from auctions or other sectors.


More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