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Enerdata

전기 생산

2020년의 세계 전력 생산은 2019년 둔화 이후 소폭 증가했습니다.

전기 생산

2020년의 세계 전력 생산은 2019년 둔화 이후 소폭 증가했습니다.

국가 별 내역 (TWh)
Loading...
세계

추세 1990 - 2020 - TWh

Loading...

+3.7%


세계적인 위기에도 불구하고 중국의 전력 생산은 꾸준히 증가함

2020년의 세계 전력 생산은 2019년 둔화 이후 소폭 증가했습니다.

2020년은 코로나19 위기로 전력 수요가 하락했고 그 결과 전력 생산이 0.6% 감소하였습니다. 전력 생산량은 이미 2019년 온화한 기후와 경제 성장 둔화로 인해 감소한 상태였는데, 2000년~2018년 기간 동안 연평균 3%씩 증가하던 것과는 대조되는 양상입니다. 석탄 화력 발전(2020년 세계 전력 믹스의 35%) 및 핵 발전은 각각 4.5%와 3.5% 감소했는데 이는 풍력(+12%), 태양광/열(+20%) 및 수력(+2%) 발전의 증가로 일부 상쇄되었습니다. 중국의 전력 생산량은 역동적인 전기 수요, 신재생에너지 발전량의 18% 증가, 꾸준한 석탄 화력 발전 덕분에 3.7% 성장했습니다. 미국에서는 전력 수요 감소로 인해 전력 생산이 3.1% 감소했으며 가스 화력 발전과 신재생에너지 생산이 상승하면서 석탄 화력 발전이 줄어들었습니다. 유럽연합에서도 경제위기로 인해 전력 생산이 4.6% 감소했고, 특히 석탄, 갈탄, 원자력 발전량이 줄었으나 신재생에너지 생산 증가로 일부 상쇄되었습니다. 인도에서도 50년만에 처음으로 전력 생산이 감소했는데(-2.5%), 세계적인 하락세의 영향과 석탄 화력 발전량이 거의 5% 하락한 것이 원인이었습니다. 일본, 한국, 러시아, 남미(특히 브라질과 멕시코), 아프리카(나이지리아의 발전량 성장에도 불구)에서도 생산량이 감소했습니다. 중동의 전력 생산량은 안정된 수준을 유지했습니다(이란의 생산 증가가 사우디아라비아 및 기타 걸프 국가들의 하락세 보완).

글로벌 에너지 동향-2021 년판

COVID-19 영향 및 구조적 변화를 포함하여 2020 년 에너지 및 배출 통계를 2021 년 추정치와 통합

간행물 다운로드
글로벌 에너지 및 CO2 데이터

Need more data? All the information presented in this energy data tool are extracted from Global Energy & CO2 Data service, the most comprehensive and up-to-date database on all electricity production sources: hydro, nuclear, thermal, wind, solar, geothermal. Access to the whole electricity value chain information: production capacities by technology, power generation by technology, trade, prices, consumption per sector and indicators.

서비스 소개

10

Sep

According to the Global Wind Energy Council (GWEC), 6.1 GW of offshore wind capacity was installed in 2020 (down from 6.2 GW in 2019), including 3 GW in China, 1.5 GW in the Netherlands, and 0.7 GW in Belgium. More than 35 GW of offshore wind capacity is currently operational, with 29% of the total in the UK, 28% in China and 22% in Germany.

27

Aug

South Africa’s total greenhouse gas emissions excluding FOLU (forestry and other land use) increased by 14% between 2000 and 2017 to 513 MtCO2eq, according to the country’s 7th National Greenhouse Gas (GHG) Inventory Report. The energy sector is the largest contributor to emissions excluding FOLU (80%) and is responsible for 97% of the increase over 2000-2017. Energy industries were responsible for 61% of emissions from the energy sector in 2017. This was followed by transport (13%), other sectors (9%) and manufacturing industries and construction (7%).

12

Aug

According to the Turkish Electricity Transmission Corporation (TEIAŞ), installed wind capacity in Turkey reached the 10 GW threshold in early August 2021. Most of the capacity is located in the Izmir province (1.7 GW), followed by Balıkesir (1,300 MW), Çanakkale (850 MW), Manisa (750 MW), and Istanbul (420 MW). Wind represented 10% of the installed capacity connected to the transmission network (10,010 MW out of 98,800 MW) and over half (51.9 GW) was considered "clean" electricity. In the first half of 2021, wind power accounted for around 9% of the power generation, replacing nearly US$1bn in gas imports.

06

Jul

According to preliminary statistics from the Indian Ministry of Coal, India’s production of non-coking coal and lignite declined by 1.7% in the fiscal year 2020-21 to 708 Mt, including 671 Mt of non-coking coal (-1%) and 37 Mt of lignite (-12%). Of the total output of non-coking coal, 96% was produced the public sector, including 83% by Coal India Limited (CIL). Most of the lignite was extracted by NLC India Limited (53%). The country imported 164 Mt of non-coking coal in 2020-21 (-17%), mainly from Indonesia (56%), South Africa (19%) and Australia (11%).